메뉴 목차

주요 동물질병정보를 제공합니다.

동물질병

  • 동물질병정보
  • 동물질병 이미지
  • 유전체정보
Bio DataBase 페이지 이동

Bio Database

Material Bank 페이지 이동

Material Bank

> 동물질병 > 동물질병정보

동물질병정보

동물질병목록
동물질병명 돼지로타바이러스감염증
기초정보
기초정보 상세내역
질병코드 0404
동물질병명 돼지로타바이러스감염증 / Porcine rotavirus infection
기타질병명
원인 바이러스 법정전염병여부
주요 감염동물 돼지
정보제공자 김병한 작성일자 2007-09-18
질병정의
돼지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돼지로타바이러스 감염에 의해서 자돈에서 설사가 생기는 돼지의 전염성 질병으로 대부분의 양돈장에 상재화되어 있어 연중발생하고 있으며 감염률은 높지만 폐사율은 낮습니다(7〜20%). 1주령에서 5주령 사이의 자돈에서 설사가 발생할 수 있지만 주로 3주령 및 이유자돈에서의 설사가 특징입니다.
주요증상
○ 설사는 주로 3주령의 자돈에서 발생하며 8주령 이상의 자돈에서는 거의 발생하지 않습니다.
○ 흰색 또는 황색의 수양성(물 같은) 설사가 특징이며 설사는 수 시간 또는 수일간 지속되다가 회복됩니다. 따라서 감염자돈은 탈수증상을 보이거나 증체율이 크게 떨어지게 됩니다.
○ 구토증상은 드물게 발생하며 로타바이러스 단독으로 감염되면 증상이 거의 나타나지 않거나 경미하며 폐사율은 10% 정도이지만 병원성 대장균증이나 전염성위장염 등과 복합 감염되면 증세가 악화되고 폐사율이 높아지며(10〜50% 폐사), 초유섭취가 불충분하거나 추위 등의 스트레스가 작용하면 자돈의 폐사율이 높게 나타나며 어린 일령의 자돈 일수록 증세가 심하게 나타나는 반면 모돈은 거의 피해가 없습니다.
육안 및 현미경적 병변
발생상황
○ 이 병은 전 세계적으로 발생하고 국내 모든 양돈장에 상재화되어 있으며 성돈의 경우 77〜100%가 로타바이러스에 대한 항체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습니다. 1〜5주령 특히 이유자돈에서 발병이 많이 되고 있습니다. 전염성위장염(TGE)이나 유행성설사(PED) 등과 비교해 볼 때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자돈에서 설사정도가 약하고 폐사율이 낮은 것이 특징입니다.
○ 국내 양돈장의 자돈 설사병중 이 병이 약 24%를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95 국립수의과학검역원)
○ 기타의 설사를 유발하는 전염병과 혼합 감염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진단
○ 상재성으로 발생하는 전염성위장염, 돼지유행성설사, 대장균증, 콕시듐증 등과 임상적으로 구별할 수 없습니다. 유행성 전염성위장염 또는 돼지유행성설사 등의 감염 시에는 성돈이나 모돈에서도 일시적인 설사증상이 나타납니다.
○ 전염성위장염은 폭발적으로 발생하며 추운 계절에 주로 발생하지만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계절에 관계없이 연중 발생하며,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설사 개시 자돈의 똥이나 소장(小腸)을 전문진단기관(국립수의과학검역원, 시도 가축위생시험소, 기타 병성감정지정기관 등)에 의뢰하여 실험실 진단을 실시해야 합니다.
○ 실험실 진단방법으로는 형광항체법(감염돼지의 소장 조직을 동결 절편하여 형광항체를 이용하여 검사), 효소면역법(ELISA ; 설사 분변에서 바이러스 항원 검출), 전자현미경검사법(전자현미경을 이용하여 분변내의 바이러스 입자 관찰), RNA 전기 영동법(설사분변에서 바이러스 핵산을 추출한 후 전기 영동하여 확인하는 방법으로 신속 간편한 진단법임) 등이 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기타 중합효소연쇄반응(PCR)을 이용한 진단법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추가정보 진단 관련 이미지확대보기(새창)
예방
○ 분만 돈방의 소독을 철저하게 하여 자돈이 다수의 바이러스에 심하게 감염되지 않도록 하며 초유를 충분히 섭취하도록 해야 합니다. 예방접종을 철저하게 시행해야하며 로타바이러스 단독 백신보다는 대장균증, 전염성 위장염 등의 다른 설사병과의 혼합백신을 접종하는 것이 좋습니다. 백신은 생바이러스 백신과 불활화 바이러스 백신이 있습니다(국산 및 수입백신). 생바이러스 백신은 초산돈에 대하여 분만 5주전, 3주전에 각각 경구투여, 1주전에 근육접종하고, 경산돈은 분만 2〜3주전에 경구투여 및 근육접종을 실시합니다. 불활화 바이러스 백신은 분만 5주전 및 3주전에 각각 근육접종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필요시에는 전염성위장염, 대장균증,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클로스트리듐증 등 4종 혼합백신도 사용가능하며 앞으로 전염성위장염, 돼지 유행성 설사,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3종 혼합백신도 개발될 전망입니다.
치료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치료법이 없습니다. 돈사의 보온, 건조 등 사양관리와 2차 세균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항생제 투여, 탈수를 방지하기 위한 전해질제의 급여 및 복강주사 등의 대증요법을 실시할 수 있습니다.
인체에 미치는 영향
○ 대부분 로타바이러스는 숙주특이성이 강하기 때문에 소 로타바이러스는 사람에 감염 발병하지 않는 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돼지, 원숭이에 감염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동물과 사람의 교차 감염에 주의해야 합니다.
○ 유아에서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치명적일 수 있습니다. 사람의 로타바이러스가 송아지. 돼지, 원숭이에 감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 전염경로 : 설사 분변이나 기계적인 접촉에 의해서 전파 가능합니다.
○ 증상 : 유아에서 심한 설사, 탈수, 혼수까지 일으킬 수 있습니다.
○ 치료 : 수액 및 전해질제제의 투여, 지사제의 경구투여
○ 예방 : 사양 및 위생관리의 철저
Reference
Reference 상세내역
제목 설명 저자 첨부파일
등록된 정보가 없습니다.

QUICK MENU

  • 기탁 절차⁄양식
  • 분양규정⁄절차⁄양식
  • 수출입 허가신청 절차⁄양식
  • 보유병원체 관리기관 규정
  • 인쇄하기

맨위로 이동


바닥글